[일요서울]전주한지문화축제 조직위원장에 김선태 한국전통문화전당 원장 선출 > 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제23회 전주한지문화축제, 천녀을 뜨고 천년을 잇다. 한지패션쇼, 전국한지공예대전, 전시기획전, 체험행사 및 이벤트, 한지산업관

HOME > 커뮤니티 > 보도자료

보도자료

[일요서울]전주한지문화축제 조직위원장에 김선태 한국전통문화전당 원장 선출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9-04-15 14:08 조회211회 댓글0건

본문

[일요서울|전주 고봉석 기자]
입력 2018-12-31 17:13 / 승인 2019.01.01 02:42
 

2019년 전주한지문화축제를 이끌어갈 조직위원장으로 김선태 한국전통문화전당 원장이 선출됐다.
037a7828073757dc5f3fa0b795a5611e_1555304

31일 전주시에 따르면, 전주한지문화축제 조직위원회는 지난 27일 한국전통문화전당에서 제5차 회의를 개최, 2019년 축제를 이끌어갈 조직위원장으로 김 원장을 선출했다고 밝혔다.

조직위는 또 위원회의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노영혜 한국종이문화재단 이사장과 백철희 고감한지 대표를 조직위원으로 영입하기로 결정했다.

이와 함께, 조직위는 이날 회의를 통해 2019년도 전주한지문화축제의 일정과 장소, 축제방향 등을 결정했다.

회의 결과, 조직위는 2019년 전주한지문화축제를 오는 5월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 개최하기로 뜻을 모았으며, 장소는 예년과 같이 한국전통문화전당을 중심으로 운영하되 한지산업관을 한옥마을 공예품전시관에서 운영하기로 했다.

김선태 신임 조직위원장은 “그 동안 어려운 여건에서도 조직위원들과 한지 관련인들이 힘을 모아 전주한지가 국내외 대표문화상품으로 자리메김하게 된 것은 전주한지문화축제의 역할이매우 크다”면서 “향후 전주한지산업의 발전을 꾀하면서 시민과 관광객의 만족도 높은 축제로 만들어 가는데 적극 힘을 쏟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2019년 제23회째를 맞는 전주한지문화축제는 전국한지공예대전과 전주한지패션쇼 등 대표 프로그램을 육성하는 등 전주한지의 산업화·세계화에 큰 기여를 해왔으며, 전주시민의 축제 한마당으로 자리매김해오고 있다.

고봉석 기자 pressgo@ilyoseoul.co.kr 

http://www.ilyoseoul.co.kr/news/articleView.html?idxno=278029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55000]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현무1길 20 한지산업지원센터 1층
전화 : 063) 271-2503 / 이메일 : jeonjuculture@hanmail.net
Copyright 2018 jhanji. All Right Reserved. 주최 전주시,전주한지문화축제조직위원회